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21년 10월 21일
[세상만사]긍정의 힘
입력시간 : 2021. 09.13. 11:59확대축소


알렉산더 대왕이 전쟁에 나갔을 때의 일입니다.

페르시아를 정복하기 위해 전장에 나가보니 적군의 수가 아군보다 훨씬 많았습니다.

병사들은 '이제 삶이 끝나는가 보다' 하며 겁에 질려 있었습니다.

이를 보던 알렉산더 대왕은 병사들의 사기를 어떻게 하면 끌어올릴지 고심했고 병사들의 사기를 높일 방도를 찾아야만 했습니다.

잠시 후, 겁에 질린 병사들 앞에 알렉산더 대왕이 나타났고 병사들에게 큰 소리로 말했습니다.

"내가 신의 계시를 받았다. 신의 계시는 이렇다.

이 동전을 던져 앞면이 나오면 우리가 승리할 것이고, 뒷면이 나오면 우리는 패할 것이다."

알렉산더 대왕은 비장한 표정으로 동전을 높이 던졌고 숨이 멈출 것 같은 긴장의 순간, 모두는 땅바닥에 떨어진 동전을 주시했습니다.

동전은 앞면이었고 병사들의 환호성이 터져 나왔습니다.

그 길로 병사들은 사기가 충전돼 용감히 싸웠고 결국 승리하게 되었습니다.

전쟁이 끝나고 한 장군이 알렉산더에게 말했습니다.

"운명이란 참으로 무섭습니다.

동전의 앞면이 나온 것처럼 승리할 수 있었다니..."

그러자 알렉산더 대왕이 대답했습니다..

"사실 그 동전은 앞뒤가 다 같은 앞면이었다네!"

지금 어떤 일을 하면서 도전을 하고 있다면 '할 수 있다'고 확신하고 계십니까?

아니면 '어차피 안 될 거야'라며 미리부터 포기하고 계십니까?

마음과 생각을 긍정적인 자세로 임하느냐에 따라 결과는 전혀 달라지기도 합니다.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
[기고]폐광지역 대체산업 발굴 서둘러야…
석탄 산업은 계속해서 쇠퇴하고 있다. 예고된 일이다. 20여년 전부터 예상된 석탄산업 소멸의 위기에 대처…
구복규 도의원 5분발언, ‘다문화 전담…
전남도의회 구복규 의원(더불어민주당·화순2)이 지난 14일 제357회 제2차 임시회 본회의 5분발언에서 다문…
[기고문]신정훈 의원 3건
◆코로나 이후 코트라 수출상담회 온라인 전환, 실적 급감! 상담액 2019년 157,987백만 달러 -> 2021년 4,…
지역행사 소식
충 의공 최 경회선생 순절 제428주년 향…
임진왜란시 호남진입 관문인 진주성 전투에서 대군의 왜적에게 패하고 촉석루에 서사시를 남긴 다음 진주…
무료광고
착한 며느리 공개 구혼 합니다.
시아버지가 참신한 며느리를 원합니다. 아들 직업 : 화순군청 공무원 : 경주 최가 33대손 출생 : 1977년…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