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21년 12월 9일
<북한 소식> 김정은 '개방’첫 시사
김일성 사망 18주기…김정은'개방'첫 시사
세계적 추세 자주 강조...제도변화
입력시간 : 2012. 07.09. 00:00확대축소


북한의 김일성 주석이 사망한 지 오늘(8일)로 18년이 됐다.

이런 가운데 김일성의 통치 방식을 따라하고 있는 손자 김정은은 처음으로 경제 개방을 시사하는 발언을 해 관심을 끌고 있다.

북한 김일성 주석의 사망 18주기를 맞아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오늘 새벽 김 주석의 시신이 안치된 평양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

김정은 제1위원장의 참배에는 최룡해 인민군 총정치국장과 리영호 군 참모장 등 북한군 고위간부들이 함께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보도했다.

조선중앙TV도 오늘 오전부터 김일성 관련 특집 방송을 내보내면서 추모 분위기를 고조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할아버지 김일성의 인민친화 통치 방식을 따르고 있는 김정은이 공개적으로 경제 개방 가능성을 시사하는 발언을 해 관심을 끌고 있다.

김정은 제1위원장은 어제, 새로 창단한 모란봉 악단의 시범공연을 관람한 뒤 민족 고유의 훌륭한 것을 창조하는 것과 함께 다른 나라의 좋은 것도 대담하게 받아들여 우리 것으로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정은 제1위원장이 공개적으로 개방 가능성을 시사하는 발언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통일부 당국자는 김정은 제1위원장의 이런 발언에는 북한의 변화 가능성을 보여주면서 국제사회의 협력과 지원을 얻어내려는 전략이 담긴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현지지도서 잇따라 언급…개혁·개방 신호?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최근 `세계적 추세'라는 표현을 입에 자주 올리고 있다.

이달 초 24일 만에 공개현장에 모습을 나타낸 김 1위원장은 여러 경제현장을 현지지도하면서 `세계적 추세'를 잇따라 강조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 등 북한 매체는 지난 5일 김 1위원장이 평양항공역(평양 순안공항) 개건사업을 현지지도했다는 소식을 보도하며 "김정은 동지께서 항공역(공항)의 이용률이 높아지고 항공역은 하나의 위성도시와 같은 기능을 수행하는 것이 세계적인 추세라고 하시며 여러나라의 발전된 항공역사들의 실태에 대해서도 알려주셨다"고 전했다.

그 이틀 전인 3일 북한 매체는 김 1위원장이 평양양말공장을 현지지도하면서 "제품의 질을 높이며 소비자의 기호와 심리, 미감에 맞으면서도 세계적 추세에 맞게 양말의 색깔과 문양, 상표도안도 따라세워야 한다"고 지적했다고 보도했다.

북한 매체는 1일에는 김 1위원장이 평양산원 유선종양연구소를 찾아 "연구소를 세계적 수준에서 꾸릴 결심을 굳게 갖게 됐다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북한은 `세계적 추세'라는 표현을 `우주개발은 세계적 추세' `세계적 추세인 풍력에네르기(에너지) 이용' 등 경제발전과 관련한 과학기술을 설명할 때 많이 쓰고 있다.

▶평양 양말공장 현지지도하는 김정은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평양 양말공장을 찾아 기술장비와 생산실태를 점검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은 3일 이 사진을 보도하며 정확한 촬영일자를 밝히지 않았다.

김일성 주석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주체사상과 자력갱생을 외치며 폐쇄적 정책을 유지한 것을 떠올리면 김 1위원장의 이런 언행은 다소 의외다.

일각에서는 김 1위원장이 경제현장을 직접 방문해 `세계적 추세'를 언급하는 것은 국제적 기준을 사회의 지향점으로 삼아 적극적으로 다른 나라와 교류에 나설 가능성을 보여준다는 분석도 나온다.

김 1위원장이 지난 4월27일 노동당, 경제기관, 근로단체 간부들을 상대로 한 담화에서 "국토관리와 환경보호 부문에도 세계적인 발전추세와 다른 나라들의 선진적이고 발전된 기술들을 받아들일 것이 많다"며 외국 및 국제기구와 과학기술 교류를 강조한 것은 이런 분석에 무게를 실어준다.

청소년기에 스위스에서 유학한 김 1위원장은 아버지 김 위원장보다 국제사회에 개방적인 태도를 지니고 있을 것으로 보는 이들도 적지 않다.

전문가들은 김 1위원장의 `세계적 추세' 강조가 정치, 경제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인 개혁·개방으로 이어질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장용석 서울대 통일평화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8일 "국제사회 경험이 있는 김정은이 세계적 추세를 따라잡겠다는 의지를 보여주는 것 같다"며 "이런 움직임은 주로 과학기술 분야에 머무는 것이 한계이지만 북한과 국제사회의 접촉면을 넓히면서 전반적인 제도 변화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말했다.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
[군민여론] 화순읍 남산에 전망대를 세…
지난 2020년 09월과 3회에 걸쳐 본 파인뉴스에서 보도한 사항과 관련한 내용이다. 전라남도의 바다가 있는…
[論評]동복 풍력발전 향후 어떻게 전개…
지금까지 흐지부지 한 동복 풍력발전시설 거리 문제가 정부의 표준 거리로 상위법이 만들어 질 것으로 보인…
구복규 도의원 ‘화순탐사기’ 출판
구복규 전남도의원(민주당)이 2년 여 동안 구석구석을 누비며 화순의 역사와 문화, 인물, 문화재, 자연유산…
지역행사 소식
충 의공 최 경회선생 순절 제428주년 향…
임진왜란시 호남진입 관문인 진주성 전투에서 대군의 왜적에게 패하고 촉석루에 서사시를 남긴 다음 진주…
무료광고
착한 며느리 공개 구혼 합니다.
시아버지가 참신한 며느리를 원합니다. 아들 직업 : 화순군청 공무원 : 경주 최가 33대손 출생 : 1977년…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