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전북뉴스 광명시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17년 9월 22일
<社告>당사 옥외광고/파인뉴스 배너광고 대행
광주 충장로 지하상가, 와이드칼라 광고
파인뉴스 인터넷 신문 베너 광고
입력시간 : 2017. 01.30. 00:00


지하도 통로 벽면 와이드 칼라 광고 전경
당사는 1980년부터 옥외광고 대행을 해 오고 있으며, 특히 광주도심 충금, 금남지하도 전체의 wide-color 광고 전문 대행업체입니다.

또한 2005년 인터넷 신문 <파인뉴스>을 등록후 배너 광고도 병행하고 있습니다.

귀 사에서 광주시민에 대한 홍보 계획이 있을 시 당사의 홍보매체를 활용해 주실 것을 부탁드리면서 다음과 같이 안내합니다.

◆옥외 매체종류 및 위치 : 광주지하상가 벽면 . 출입구 표시 정면 (케놀피)

▶광고물의 사양 및 광고비

WIDE COLOR 규격 300cm x 200cm 조명방법 내부 LED 광고비 (상담 후 결정)

케놀피(명판) 규격 180cm x 90cm 조명방법 외부 광고비 (상담 후 결정)

▶조건 : 당사부담/ 년1회 광고 틀 및 조명장치, 제세공과금

광고주 부담/ 원고 이미지 제작비 및 홈페이지 제작비
지하철 입구 명판광고


▶주위 환경 : 충금 지하도 유동인구는 하루 약 20만 여명이고, 주변은 금융업체와 패션업체들이 모여 있으며, 광고물 설치는 광주 지하상가, 아시아 문화전당 출입 계단, 지하철 입구, 금남4가 시민공원 이용 시민의 유동인구가 계속 증가 추세에 있습니다.

※<광주시 공식 발표>광주시와 도시철도공사에 따르면, 지난 2016년 광주 지하철 전체 이용객 1천865만 8백여 명 가운데 전체 승객의 10%인 1백90만명이 금남로4가 역을 이용했다고 발표 했습니다.

지하철 4가역 인근 추선회관에 알로에 체험장이 있어서 60세 이상 노인 유통이 가장 많아 이 1 곳의 홍보물 설치로 충분한 홍보 효과를 예상할 수 있어, 귀 업체의 고객 유치 확보에 가장 적합한 장소로 지하철, 터미널 광고비 1/3 수준으로 저렴한 비용으로 최대의 효과가 있습니다.

따라서 광주지하철 금남로 4가역 출입구에 위치한 본 어리드칼라의 효과를 상상할 수 잇을 것 입니다.

◆인터넷 신문 파인뉴스(등록 전남 아-19호/검색 Naver. Daum. Google.⇒파인뉴스)

※광고효과 <미래창조부 통계>인터넷은 국민의 10대부터 50대까지는 90% 이상, 60대도 70% 이상이 이용하고 있다고 공식 발표하고 있어 인터넷 베너 광고 효과는 계속 증가하게 될 것 입니다.

본 인터넷 신문 파인뉴스는 네티즌 클릭이 하루 최저 6,500명∼최고 1만5천명으로서 2016년 12월말 현재 10,485,183명의 누리꾼이 다녀갔으며, 따라서 인터넷 배너광고 역시 갈수록 효과가 상승 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따라서 지역에서는 한번 보고 버리는 종이신문보다는 수십배의 광고효과를 예측할 수 있음을 정부의 통계로 볼수 있습니다.
충금지하상가 인파


▶인터넷 배너광고 비/ 메인화면 상. 좌우.기타→ 년 광고비 360만원(월 30만원 결제 / 홈페이지 별도, 부가세 포함)

단 축제기간동안 최저 6개월 단위 계약도 가능

◆특혜 : wide color 광고 계약 시 인터넷 메인 사이트에 광고주 무료 홈페이지 광고를 게재 해 드립니다.

◆본사 : 우 58121 전남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 홈페이지/www.파인뉴스.kr/e-mail:470choi@hanmail.net /휴대폰 010-9912-4055. 일반전화,FAX 061-374-0451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
<고운석 칼럼>북, 호랑…
한반도 비핵화 美정책을 비웃기라도 하듯 북한이 6차 핵실험을 하고, 한국과 미국을 위협하고 있다. 이렇다…
무료광고
한방의 달인 김성철 원…
전남 화순군에서 상당한 명성을 떨치고 있는 한의사가 있다. 화순읍 교리에 자리 잡고 있는 전남생약조합 …
조갯살 비빔밥에 대한 의견
특허청 등록번호 41-0226498 조갯살 비빔밥을 아십니까?
조갯살 비빔밥을 먹어본 적 있습니까?
조갯살 비빔밥의 전문 식당이 생긴다면 찾아가 보시겠습니까?
조갯살 비빔밥에 대해서 관심이 있습니까?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