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전북뉴스 광명시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20년 2월 25일
<구충곤 군수후보> 공약“무기계약직 호봉제 전환.”
공직자 조직의 소통과 화합의 지름길
무기 계약직 및 그의 가족 친지까지 지지 확보
입력시간 : 2014. 06.02. 16:39


본 파인뉴스는 각 후보의 독특한 공약을 발굴 보도한다.

따라서 이번 화순군수 구충곤 후보의 공약을 검토 한 바 타당성이 있고, 시행 가능 하여, 공직자의 화합과 소통 등 지역 발전에 상당한 효과가 있다고 판단되어 이를 채택하여 소개한다.<편집자 주>

새정연 구충곤 화순군수 후보가 “본인이 군수가 되면, 무기계약직 공무원의 처우개선을 위해 현행 단가제 급여체계를 호봉제로 전환하겠다”고 선거 공약으로 내 놨다.

호봉제는 근무연수가 늘어나면 급여도 올라가는 제도로 호봉제가 적용되면 정규직과 같은 임금이나 복지혜택을 누리게 돼 무기 계약직 복리후생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무기계약직은 호봉제를 적용받는 정규직처럼 고용 정년은 보장되나 급여는 1년 단위 연장개념으로 임용 당시 정해진 급여가 거의 변동 없는 단가제 적용을 받고 있다.

현재 화순군에는 무기계약직 217명과 기간제 56명의 공무원이 사무보조, 시설관리, 환경관리 분야 등 최 일선에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타 시군 호봉제 시행 사례로는 전남에서 순천시가 지난 2003년 1월부터 최초로 시행하고 있는 것을 비롯해 광양시, 목포시, 장성군 등이 시행하고 있다.

참여연대가 2012년 7월 발표한 공공부문 비정규직 실태보고서에 따르면 공무원의 월 평균 임금은 396만원, 무기계약직은 198만원, 기간제는 116만원으로 나타났다.

정규직과 비교하면 무기계약직 임금은 50%, 기간제 임금은 29.5%에 불과 하는 등 무기계약직은 ‘고용보장된 비정규직’으로 불리며 복리후생에서 소외받고 있는 실정이다.

구충곤 화순군수 후보는 “군수에 당선되면 무기계약직 호봉제를 도입해 공무원들이 고용불안에서 벗어나 업무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파견, 용역 등의 간접고용 형태로 이뤄지는 기간제 공무원의 처우개선에도 관심을 갖고 차별 없는 화순군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모든 군수 후보가 이 호봉제 공약을 내걸고 당선 후 시행 할 수 있다면, 많은 호응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와 반면, 정식계통을 밟아 높은 비율에 의해 공채된 정규 공무원의 불만도 도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그러나 집행부의 예산 편성과 의회의 승인이 있으면 가능할 것으로 보인 가운데 화순군의 예산 규모는 전남도 4위로서 5000억 예산 규모지만 아직 시행하고 있지 않은것에 집행부의 의지가 보이지 않고 있어서 차기 군수의 단호한 조치가 필요한 실정이다.

따라서 무기직 공무원 당사자는 물론 그의 가족과 친지들 유권자 4배수 8백여명 이상의 지지를 받을수 있는 효과도 예상된다.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
[기고]코로나19, 지금은 국민 스스로가…
최근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때문에 온 나라가 긴장하고 있다. 특히 노령화 사회로 접어든 요즘은 지역 …
[論說]21대 민주당 和.羅국회의원에게 …
민주당이 오는 2월 말이나 3월초에 후보가 결정될 예정인 가운데 권리당원 50% 국민투표 50%의 경선과정을 …
[社說]5.18에 참가한,일부 전남도민도 …
필자가 40년전인 1980년 5.18을 직접 경험하고, 들어본 사람으로서 지만원의 거짓말에 분통이 터진다. 그…
지역행사 소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 사단법인 등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회장 김상호)는 신년 1월 31일 화순읍 모 식당에서 정기총회를 갖고 비영리 사단법…
무료광고
[단독]KBS 송해씨 화순 고인돌 전통시장…
KBS1TV 인기프로 12시 10분에 방영하는 전국노래자랑 녹화를 위해 화순을 방문한 송해 씨가 지난 12월 28일…
남산 아래 연 방죽에 대한 의견
연방죽 복원으로 화순 관광화 살린다. 찬성
주차난 때문에 복원 해서는 안된다.반대
잘 모르겠다.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