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전북뉴스 광명시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20년 3월 31일
능주119, 단풍철 산행 사고, 안전이 먼저다.
입력시간 : 2019. 10.22. 11:27


화순소방서(서장 김기석) 능주119안전센터는 단풍철을 맞아 많은 사람들이 산을 찾을 것으로 보고, 안전사고 발생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국립공원공단자료에 의하면 작년 한 해 국립공원을 찾은 탐방객은 모두 2,988만 명이며, 특히 10월에만 평소보다 배에 가까운 449만 명이 다녀간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5년(‘14~’18)간 발생한 등산사고로는 모두 36,718건이 발생해, 이 중 10월에만 4,845건(13%)이 발생했으며, 지역별로는 전체사고의 절반이상인 58.6%가 서울(7114건, 19.4%), 경기(6,957건, 18.9%), 경남(3,798건, 10.3%), 강원(3,683건, 10.0%)에서 발생했다.

사고 원인으로는 실족·추락사고가 12,207건(33%)으로 가장 많았고, 조난사고 6,623건(18%), 안전수칙불이행 5,709건(16%), 개인질환 4,135건(11%)으로 나타났다.

요즘 같은 가을환절기 산행은 등산로와 풀숲에 맺힌 이슬이 마르지 않아 평소보다 등산로가 미끄러워, 마찰력이 좋은 미끄럼방지 등산화를 착용하고, 걸을 때도 돌이나 바위를 피해 발바닥 전체로 땅을 밟는 것이 좋다.

요즘처럼 낮의 길이가 짧아지는 시기에는 조급한 마음에 하산을 서두르다 실족하거나 조난되기 쉬우므로 해가지기 한두 시간 전에 미리 하산한다.

또한 자신의 체력을 고려해 무리한 산행으로 탈진하지 않도록 주의하고, 개인질환이 있는 사람은 반드시 상비약 소지와 함께 몸에 이상 징후가 나타나면 즉시 하산한다.

능주119안전센터 관계자는 “최근 한파주의보가 내려질 정도로 추위가 빨리 찾아와 신체보온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등산 중 음주행위는 신체 기능 저하를 유발해 넘어지거나 미끄러질 위험 크고, 특히 심장의 무리로 쇼크 등 위험에 처할 수 있으므로 반드시 자제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
[이슈]나주, 화순지역 無연고에 無공약…
나주화순 지역구에 총선 출마자가 등록을 마친 결과 신정훈(민주) 안주용(민중) 조만진(국가혁명배상금)이 …
[사설]화순읍 군청거리, 벌고川 명품 장…
화순읍은 2014년 조성한 군청 거리에 있는 장미의 거리 화단이 정비 상태가 불량하다는 많은 지적을 받아왔…
[기고] ‘우한보건기구’ 됐다는 말, 사…
한국어 한자 발음으로 [무한]인 중국 우한(武漢)에서 발생해 삼킬 듯 인류를 흔드는 코로나19, 그 창궐(猖獗…
지역행사 소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 사단법인 등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회장 김상호)는 신년 1월 31일 화순읍 모 식당에서 정기총회를 갖고 비영리 사단법…
무료광고
독거노인에 기부 선물 '농심 쌀 국수 컵…
농심이 신라면 건면에 이어 새 건면 제품인 ‘농심쌀국수’를 출시했다. 튀기지 않아 가벼운 쌀면에 시원한…
남산 아래 연 방죽에 대한 의견
연방죽 복원으로 화순 관광화 살린다. 찬성
주차난 때문에 복원 해서는 안된다.반대
잘 모르겠다.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