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전북뉴스 광명시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20년 1월 18일
[꽃뱀9] 남자의 성욕을 자극한 女.酒(물?)장사
남성, 주변에는 꽃뱀이 우굴우굴 .....“그러나 남성의 의식도 바꿔야!
남성의 의식이 바뀌면 놀이문화가 건전하게 성숙 되고, 꽃뱀의 독을 면한다.
입력시간 : 2019. 12.06. 00:00


영화 다짜의 한 장면-꽃뱀
유흥업소는 건전한 놀이 문화로서 정신건강에 도움이 되어 우울증을 해소하여, 자살을 없애는 하나의 단계가 되어야 하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

따라서 본 파인뉴스에서 지금까지 [꽃뱀1~8]까지는 법과 행정의 사례였으나 지금부터는 [꽃뱀]의 피해 사례를 연재하여 놀이와 술 문화의 정화를 위 하고자 한다 [편집자 주]

아름다운 꽃뱀보다 더 무서운 건 화려함을 숨긴 채 접근하는 여자들이다

“밤에 휘파람을 불면 뱀이 나온다”고 한말. 두둑한 지갑을 활짝 연 남자들이 기분에 들떠 휘파람을 불기 시작하면 냄새를 맡은 꽃뱀들이 하나둘 모여들기 시작하면서 물 장사는 시작된다.

최근에는 유명인사의 꽃뱀에 점화되고 화재가 되고 있지만 일반인들 중에서도 꽃뱀의 피해자는 계속 늘어나고 있다.

뱀은 욕망의 화신이다. 욕망은 사라지지 않고 끊임없이 허물을 벗고 여자 꽃뱀은 옷을 벗는다. 이런 꽃뱀들은 클럽이나 술집 등의 유흥가에 주로 서식한다.

남자들 중에 자신감이 부족한 남자들이 꽃뱀들의 주 먹잇감이 된다. 꽃뱀은 그들에게 호감이 있음을 어필하면, 순박한 먹잇감들은 그저 그녀의 웃음에 혹해 안주를 시키고 양주를 마시며 몇 십, 몇 백 만원을 계산하기에 이른다.

꽃뱀은 여기서 뒷돈을 챙기는 방법으로 배고픔을 달랜다. 남자의 성욕을 자극하는 조건 만남 쪽지를 보내 선입금을 요구하는 꽃뱀도 있다. 이들을 모두 '어플(application)꽃뱀'이라고 부른다.

섹스 후 강간이나 성폭행을 당했다고 신고를 해서 합의금등을 뜯어내는 전통적인 수법으로 클럽이나 유흥업소에서 만난 미모의 여자가 꽤 적극적으로 대시를 하면서부터 스토리는 전개 된다고 한다.

두어 차례의 만남 후에 그 남자와 여자는 섹스를 하게 됐고, 그렇게 해서 꽃뱀의 먹잇감이 되어간다.

우선 본인의 능력으로 만나기 힘들 것 같은 미모의 여자가 갑자기 들이댈 땐 경계를 해야 하지만, 외모가 화려하지 않지만 적극적인 육탄공세를 벌이는 여자도 마찬가지다.

이런 경우에는 반드시 증거를 남겨라고 피해자들은 충고를 한다. 그 사례를 열거해 본다[편집자 주]

▶멀쩡히 유혹하던 여자가 갑자기 모텔 입구에서부터 취한 척을 하기 시작하면 우선 의심을 해야 한다.

이땐 반드시 CCTV를 쳐다봐야 한다. 그리고 웬만하면 여자가 계산을 하게 하라. 모텔 값을 내는 여자는 드문 만큼 본인의 카드를 줘서 여자로 하여금 계산을 하게 해야 한다.

여자가 불쾌감을 느낄까봐 도저히 계산을 맡길 수 없다면 녹음이라도 해라. 이 때 중요한 건 단순히 모텔에 먼저 가자했다는 발언만으론 승소할 확률이 줄어든다는 것이다.

"나는 그냥 모텔에서 잠만 자려고 했을 뿐인데 이 남자가 강제로 추행한 거예요!"라는 진술을 하는 꽃뱀들이 있다는 얘기다. 그러니 반드시 스킨십과 섹스를 그녀도 원하고 있다는 식의 유도발언을 해서 녹음을 하는 편이 안전하다는 게 꽃뱀에 당한 남자들의 공통적인 말이다.

▶미모를 이용해 지나치게 대우받기를 즐기는 여자들도 꽃뱀과 다를 바 없다는 게 남자들의 생각이다. 범죄까지 발전하지는 않으므로 여우와 꽃뱀의 사이를 정확하게 나눌 수는 없지만. 협박만 하지 않을 뿐 이들이 데이트와 선물 등을 통해 누리는 금액은 전문 꽃뱀과 거의 흡사한 경우도 많다.

돈 많은 남자를 만나고 싶어서 돈 많은 남자를 찾는 건 문제가 없지만, 돈 많은 사람이 되고 싶어서 돈 많은 남자를 만나는 건 문제다.

남자들 역시 그러한 여자들의 욕망을 역이용해 스스로의 욕구를 더 수월히 채우기도 한다.

▶당장 화려함에 눈이 멀어선 안 된다. 뱀의 시력은 약해서 아주 가까운 거리만 볼 수 있다고 하지만. 아름다움이 갖는 파워는 상당하다. 힘으로 상대하기 어려운 천하장사의 옷을 벗기는 방법은 미녀의 말 몇 마디일 테니까. 그런데 반드시 육체적 아름다움만이 꽃뱀의 무기가 아니라는 사실을 명심해야 한다. 아름다운 꽃뱀보다 더 무서운 건 그 화려함을 숨긴 채 접근하는 여자들이다.

남자든 여자든, 외모가 화려하지 않다 해서 경계를 늦추면 안 된다. 당신의 경계가 꽤 견고하다면, 그걸 무너뜨리는 건 치명적인 미모가 아닌 그들의 화술일 거다. 뱀은 혀를 낼름거리며 냄새와 열을 감지한다. 당신의 돈 냄새와 사랑에 대한 열망을 파악하려는 꽃뱀의 혀를 조심해야 한다. 그들은 서서히 독을 스며들게 한다. 그런 독이 더 무서운 법이다.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
[기고]人材의 힘, 사람이 未來다
우리 국민들은 지난 한해를 지내오면서 피로감에 지쳐 있다. 진영 간의 갈등이 더욱 심화되고 가치관에 대한…
[기고]언론이 선진국을 만든다
많은 것들이 우리사회에 영향을 미치는 데, 제일 중요한 것이 교육하고 언론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우리가…
[社說] 대권주자 최장수 총리직 이낙연…
근대사에서 보기 드문 2년 7개월의 최장수 총리직을 수행 했던 이낙연 국무총리가 이제 본연의 길인 정치권…
지역행사 소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 11월 월례회 성…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회장 김상호)는 27일 오전 11시에 화순읍 모 식당에서 11월 월례회를 갖고 화기애애…
무료광고
[단독]KBS 송해씨 화순 고인돌 전통시장…
KBS1TV 인기프로 12시 10분에 방영하는 전국노래자랑 녹화를 위해 화순을 방문한 송해 씨가 지난 12월 28일…
남산 아래 연 방죽에 대한 의견
연방죽 복원으로 화순 관광화 살린다. 찬성
주차난 때문에 복원 해서는 안된다.반대
잘 모르겠다.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