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전북뉴스 광명시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20년 2월 21일
"TV 가고 OTT가 대세"..,스마트폰 확산에 '유튜브 삼매경'
주 1회 이상 OTT 시청빈도 95.5%..주 5일 이상 시청빈도도 49.4%
60대와 70세 이상 고령층의 스마트폰 보유율 꾸준히 증가세
입력시간 : 2020. 01.31. 09:01


매체 이용의 개인화를 대변하는 스마트폰의 영향력이 고령층으로 확대되면서 매체 이용행태도 바뀐 것으로 나타났다. TV의 중요도가 하락하고 온라인 동영상 제공 서비스(OTT) 이용률이 상승한 것이다.

30일 방송통신위원회가 발표한 방송 매체에 대한 이용자의 인식과 이용행태 변화 등을 담은 '2019 방송 매체 이용행태조사'에서 지난해 스마트폰 전체 보유율은 91.1%로 전년도 89.4%에서 1.7%포인트(P) 증가했다.

특히 60대와 70세 이상에서 스마트폰 보유율이 85.4%, 39.7%로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여 스마트폰 영향력이 고령층으로 확산된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도 60대와 70세 이상에서의 스마트폰 보유율은 80.3%와 37.8%였다.

스마트폰의 영향력이 확대되면서 스마트폰에 대한 중요도도 꾸준히 증가해 TV와의 격차가 더욱 벌어졌다.

2012년 24.3%였던 스마트폰의 중요도는 2015년 46.4%로 급증해 2018년에는 57.2%로 상승, 2019년에는 63%를 기록했다. 반면 TV의 중요도는 2012년 53.4%였지만 2015년에는 44.1%, 2018년에는 37.3%로 하락, 지난해에는 32.3%를 기록했다.

TV 시청 중에도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비율이 55%로 절반 이상을 차지해 PC(6.4%)와 태블릿(3.1%)보다 현저히 높았다.

연령별로는 10대(87.0%)에서 40대(71.9%)는 스마트폰을 필수매체로 선택한 비율이 가장 높았으며 50대와 60대에서도 스마트폰을 필수매체로 선택한 비율이 각각 57.1%와 33.3%를 기록해 스마트폰의 영향력이 고령층으로 확산되고 있음을 시사했다.

스마트폰의 영향력과 중요도가 커지면서 OTT 이용률도 자연스럽게 늘었다. 지난해 OTT 이용률은 52%로 전년도 42.7%에서 9.3%P 증가했다.

주 1회 이상 OTT 시청 빈도도 95.5%로 전년도(88.8%)보다 6.7%P 크게 증가했으며 주 5일 이상 OTT 시청 빈도도 49.4%로 전년도(36%)보다 8.4%P 늘었다. OTT 이용 장소는 주중과 주말 모두 집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OTT 시청 시 사용한 기기는 스마트폰이 91.6%로 가장 많았으며 그 뒤로 TV수상기(5.4%), 노트북(5.2%), 데스크탑PC(5.0%), 스마트패드(4.4%) 순이었다. 시청 시 이용한 서비스는 유튜브가 47.8%로 가장 높았으며, 페이스북(9.9%)과 네이버(6.1%), 넷플릭스(4.9%), 아프리카TV(4.0%) 등이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는 전국 3945가구에 거주하는 만 13세 이상 남녀 6375명을 대상으로 2019년 6월3일부터 8월9일까지 가구 방문 면접 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
[社說]5.18에 참가한,일부 전남도민도 …
필자가 40년전인 1980년 5.18을 직접 경험하고, 들어본 사람으로서 지만원의 거짓말에 분통이 터진다. 그…
[社說]지만원씨 광주시민과 원수?... 왜…
필자가 1980년 5.18을 직접 경험하고, 들은 자로서 지만원씨의 거짓말에 분통이 터진다. 그때 당시를 생각…
[이슈]반려동물 키우지 말거나, 안 버려…
수년간 강원도 모 지방자체단체가 수익사업으로 산천어를 죽이는 축제가 비난이 일고 있다. 이렇게 동물을 …
지역행사 소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 사단법인 등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회장 김상호)는 신년 1월 31일 화순읍 모 식당에서 정기총회를 갖고 비영리 사단법…
무료광고
[단독]KBS 송해씨 화순 고인돌 전통시장…
KBS1TV 인기프로 12시 10분에 방영하는 전국노래자랑 녹화를 위해 화순을 방문한 송해 씨가 지난 12월 28일…
남산 아래 연 방죽에 대한 의견
연방죽 복원으로 화순 관광화 살린다. 찬성
주차난 때문에 복원 해서는 안된다.반대
잘 모르겠다.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