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전북뉴스 광명시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20년 2월 21일
산천어 축제 학대 논란 확산…지역사회 반발
입력시간 : 2020. 02.12. 00:00


강원도의 대표적인 겨울축제인 화천 산천어축제를 둘러싸고 논란이 확산하고 있다.

환경단체에 이어 환경부 장관까지 환경적으로 바람직하지 않다는 주장을 내놓자 극단적인 환경우선주의라는 비판이 일고 있다.

지난해 180만 명이 찾은 화천 산천어축제.

일부 환경단체들은 산천어를 옮길 때 먹이를 주지 않는 등 학대를 한다며 화천군수를 지난주에 검찰에 고발했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까지 나섰다.

"생명을 담보로 한 인간 중심의 향연이고, 바람직하지 않다고 본다"라며 산천어 학대란 주장에 힘을 실어준 것.

지역 사회에선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환경론자들의 주장대로라면, 낚시 자체가 죄가 된다며, 터무니없는 비약이라고 한다.

또, 소나 돼지, 닭을 기르고 먹는 것도 죄가 된다는 얘기냐며, 환경론자들이 이중적 행태를 보이고 있다고 지적한다.

이외수(소설가“ ”몇 분이 오리털 점퍼를 입고 오셨어요. 그래서 사실은 오히려 역공을 당한 적도 있습니다. 저건 학대다라고 할 수밖에 없는 환경을 만들어서 양식하는 경우가 숱하게 많은데도 불구하고 하필이면 산천어인가.“

대응을 자제했던 화천군과 화천의 시민단체들도 반발하고 있다.

오경택(화천군 관광정책과장) “모든 지역 경제가 지금 어려운 상황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동물단체가 폄하하고 이러다 보니까 우리 사회단체나 주민들이 상당히 분노하고 있고.”

가뜩이나 국방개혁이라는 이유로 군부대가 빠져나가는 상황에서 접경지역의 생존권이 무시되고 있다는 주장도 제기된다.

지역사회는 물론 정치권까지 동물 학대 논란에 대한 비판이 일고 있는 가운데 화천군은 앞으로도 법적 조치 등 강력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
[社說]5.18에 참가한,일부 전남도민도 …
필자가 40년전인 1980년 5.18을 직접 경험하고, 들어본 사람으로서 지만원의 거짓말에 분통이 터진다. 그…
[社說]지만원씨 광주시민과 원수?... 왜…
필자가 1980년 5.18을 직접 경험하고, 들은 자로서 지만원씨의 거짓말에 분통이 터진다. 그때 당시를 생각…
[이슈]반려동물 키우지 말거나, 안 버려…
수년간 강원도 모 지방자체단체가 수익사업으로 산천어를 죽이는 축제가 비난이 일고 있다. 이렇게 동물을 …
지역행사 소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 사단법인 등록…
화순군 사회단체 협의회(회장 김상호)는 신년 1월 31일 화순읍 모 식당에서 정기총회를 갖고 비영리 사단법…
무료광고
[단독]KBS 송해씨 화순 고인돌 전통시장…
KBS1TV 인기프로 12시 10분에 방영하는 전국노래자랑 녹화를 위해 화순을 방문한 송해 씨가 지난 12월 28일…
남산 아래 연 방죽에 대한 의견
연방죽 복원으로 화순 관광화 살린다. 찬성
주차난 때문에 복원 해서는 안된다.반대
잘 모르겠다.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