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탑뉴스 칼럼/시사/논평 건강•웰빙 화순뉴스 광주뉴스 전남뉴스 정부•정치소식 국제뉴스 문화•관광 여성 성명서
2022년 1월 28일
조금만 걸어도 '헉헉'.. '이 근육' 약한 게 원인
입력시간 : 2021. 12.09. 00:00확대축소


호흡근이 약하면 조금만 걸어도 숨이 찰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호흡근이 약하면 조금만 걸어도 숨이 찰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조금만 걸어도 숨이 찬 사람들이 있다. 이때는 '호흡근'이 약하기 때문은 아닌지 의심해봐야 한다. 호흡근은 가슴을 움직여서 폐 수축과 이완을 돕는 모든 근육을 통틀어 일컫는 말이다. 폐는 완전히 성장한 뒤부터는 폐활량이 커지지 않는다. 노화 등으로 근육이 줄어들면 호흡근도 약해지고, 숨도 곧잘 차다. 호흡근은 다음과 같은 동작으로 쉽게 단련할 수 있다.

▷촛불 불기 호흡=목과 어깨 근육을 편안하게 이완시킨다. 마음 속으로 숫자 2까지 세면서 코로 호흡을 마신다. 숨을 내쉴 때는 숫자 4까지 세면서 입술을 둥글게 모아 촛불을 불 듯 호흡을 배출한다. 촛불을 입으로 불어 끄거나, 화장지를 한 장 뽑아서 양 손으로 잡고 화장지가 흔들리도록 숨을 내쉬는 행동도 도움이 된다.

▷하모니카 불기=숨을 깊게 들이마시고 내쉬는 데는 하모니카 불기가 제격이다. 실제 호흡이 불안한 환자들에게 취미로 하모니카 불기를 시키면 증상이 더 심해지지 않는 사례가 많다.

▷호흡근 스트레칭=호흡근을 유연하게 해 주는 스트레칭이 있다. 모두 의자에 앉은 자세에서 하며, 틈 날 때마다 한다.

동작① 머리 뒤에 손깍지를 낀다. 숨을 들이마시며 가슴을 편다. 숨을 내쉬면서 양 팔꿈치를 앞으로 모은다.

동작② 양팔을 쭉 뻗어 '만세' 동작을 한다. 이때 등은 곧게 펴고, 가슴은 팽창시킨다. 이후 숨을 내쉬면서 허리를 굽혀 양손을 발목까지 천천히 내린다.

동작③ 의자에 앉은 자세에서 목을 천천히 앞으로 숙였다가 뒤로 젖힌다. 좌우로도 돌려준다. 이후 오른쪽 손을 왼쪽 귀에 대고, 오른쪽으로 고개를 숙이면서 승모근을 늘려준다. 반대 방향도 같은 요령으로 한다.

Copyrights 헬스조선


파인뉴스 기자 470choi@hanmail.net        파인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칼럼/시사/논평/이슈
출마선언 /류종옥[신정훈 국회의원 前비…
사랑하는 화순군민 여러분! 임인년(壬寅年)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뜻하시는 모든 일을 성취하시길 간절한…
[論評]野"호남 20% 목표"vs與"기득권 지…
호남(광주·전남·전북)이 텃밭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호남 지지율'이 심상치 않다. 한 달 …
[論評] 무엇을 어쩌라고 방역당국은 이…
‘코로나19’의 침공이 시작된 지 2년을 넘기고 말았다. 방역당국에 따르면 광주에서는 21일 오늘 오후 5시…
심재근 도의원 출마의변
“건강과 행복이 공존하고 우리 지역 화순이 전국에서 제일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겠습니다. 정치인의 꿈…
2022년 양대선거에 즈음하여
‘고무신 선거’, ‘막걸리 선거’라는 말이 있었다. 과거 우리의 선거문화가 지금보다 한참 성숙하지 못했…
지역행사 소식
[채용 공고문]
■채용분야 : 요양보호사, 채용인원 5명, 분야 장기요양서비스 노인돌봄종합서비스 사업 □ 근로조건 …
무료광고
착한 며느리 공개 구혼 합니다.
시아버지가 참신한 며느리를 원합니다. 아들 직업 : 화순군청 공무원 : 경주 최가 33대손 출생 : 1977년…
Copyright ⓒ 2005-2007. 유한회사 파인뉴스(www.파인뉴스.kr).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전남 아 19호등록 : 2006년 3월 31일전화 : 061-374-0451휴대폰 : 010-9912-4055 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칠충로 53문의메일 : 470choi@hanmail.net발행인 : 최재승 / 편집인 : 최재승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승